[소식] 농진청, 올해 약용작물 종자 보급 계획 발표

[기사 요약]

       
<약용작물 지황>

올해 2022년 약용작물 종자 보급 계획이 발표됐다.

농촌진흥청(청장 박병홍)은 약용작물종자협의체 주관으로 올해 총 14작목(단삼, 더덕, 도라지, 배초향, 쇠무릎, 식방풍, 엉겅퀴, 일당귀, 잔대, 지치, 지황, 천문동, 하수오, 마) 종자가 농가에 보급된다고 밝혔다.

공급 규모는 종자(씨)와 종근(씨뿌리) 30톤, 종묘(모종) 150만 주이고, 약 34헥타르(ha)에서 재배 가능한 양이다. 종자 신청은 공급 기관별 해당 작목을 확인한 뒤 기관으로 직접하면 된다. 기관에 따라 공급 시기와 가격 등이 다르므로 반드시 확인한 뒤 신청해야 한다.

약용작물종자협의체는 농진청, 각 도 농업기술원, 한국농업기술진흥원(구 농업기술실용화재단) 등 11개 기관으로 구성돼 있으며, 농진청을 중심으로 해마다 현장 수요를 반영해 우량…

원본기사 보기